소백산(희방-삼가)

  •  

    소백산(1,439m)은 충청북도 단양군, 경상북도 영주시, 봉화군 3지역에 걸쳐 있고, 소백산맥의 모산이다.

     

    1987년 12월 국립공원으로 지정되었다.

     

    조선시대 풍수지리학자인 남사고는 소백산을 보고 말에서 내려와 큰절을 하며 “소백산은 웅대한 육산으로 많은 사람을 살릴 산” 이라 하였다.

     

    소백산의 ‘백산’은 ‘희다’라는 뜻으로 소백산은 여러 개의 백산 가운데 작은 백산이라고 한다.

     

    소백산은 이름이 소백산이지 실제로는 태백산 보다 큰 산이다.

     

    산이 커서 여러 개의 등산로가 있으며 계절에 따라 등산로를 잘 선택하여야 멋진 산행을 즐길 수 있다.

     

    소백산은 주봉인 비로봉(1,439m) 및 국망봉(1,420m), 연화봉(1,383m) 등 많은 봉우리들이 이어져 있는 부드러운 육산으로 웅장하나 완만하고 울창한 산림과 수려한 계곡으로 경치가 아름답다.

     

    소백산은 고 봉군으로 겨울철에는 적설량이 풍부하여 눈꽃 산행의 최적지이고, 봄에는 철쭉 산행지로 수많은 등산 애호가들에게 인기가 높다.

     

    소백산 정상 부근에는 주목 군락지, 철쭉 군락지, 에델바이스 등 수많은 야생화가 자생하는 천상의 화원이다.

     

    봄철 소백산 철쭉꽃의 아름다운 모습을 감상하기 위해서는 희방-삼가 코스를 추천한다.

     

    희방사탐방지원센터를 출발하여 희방폭포, 희방사, 연화봉(천문대), 제1연화봉, 천동삼거리에 이른다.

     

    천동 삼거리 전망대에서는 가슴이 탁 트이는 시원한 주능선을 조망할 수 있다.

     

    천동 삼거리에서 20분 정도 걸려 소백산 정상 비로봉에 도착한다.

     

    비로봉(1,439m) 정상에는 경상북도 정상석과 충청북도 정상석 2개가 있다.

     

    하산은 비로봉 정상에서 양반바위를 지나 삼가 삼가탐방지원센터로 내려간다.

     

    코스: 희방사탐방지원센터-희방폭포-희방사-연화봉(천문대)-제1연화봉-천동삼거리-비로봉-양반바위-삼가탐방지원센터(6시간15분 17.4k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