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리산(홍천)

  •  

    가리산(加里山 1051m)은 강원 홍천군과 춘천시의 경계에 있는 산이다.

     

    산 이름인 가리는 '단으로 묶은 곡식이나 장작 따위를 차곡차곡 쌓은 더미'를 뜻하는 말로 산봉우리가 노적가리를 쌓아 놓은 것처럼 솟아 있는 모양에서 유래한다.

     

    정상 부분은 좁은 협곡 사이로 3개의 암봉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강원 제1의 전망대라고 할 만큼 조망이 뛰어나다.

     

    암봉이 솟아있는 정상에 서면 조망이 탁 트이고 아래로 소양호의 풍경이 펼쳐지고, 북쪽으로 설악산, 오대산 등으로 뻗어 내린 백두대간 및 강원 내륙의 고산준령이 한눈에 보인다.

     

    가리산 정상부분은 암봉과 진달래, 노송이 어우러져 비경을 이루고 있으며, 큰바위얼굴 등 기암괴석들이 있다.

     

    가리산 제1봉 남쪽에는 사시사철 끓이지 않는 석간수 샘물인 홍천강이 발원하여 북한강의 지류인 소양강의 수원(水源)을 이룬다.

     

    1998년 가리산 자연휴영림으로 개장되었으며, 휴양림 입구에는 높이 8m의 용소폭포가 있다.

     

    ☞ 코스: 가리산 휴양림 주차장-가삽고개-가리산-무쇠말재-가리산 휴양림 주차장(4시간30, 8.5km)